강주은, 최민수의 과거 빚 사실 털어놔

기사입력 2016.07.29 13: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캡처.JPG

[투데이코리아=이나영 기자] 강주은이 최민수가 과거 빚이 있었단 사실을 털어놨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엄마가 뭐길래'에서는 강주은이 아들에게 최민수의 빚에 대해 고백했다.

이날 최민수는 가족들 몰래 준비한 콘서트 개최 소식을 알렸고, 강주은에 "음악을 하면 연기도 더 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에 강주은은 최민수에게 "음악도 좋지만 집안을 지켜야 한다는 책임을 가져야 한다. 공연 자금이 필요했을 거 아니냐"고 묻자, 최민수는 아들에게 "나는 너희 엄마와 살면서 돈을 목적으로 살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그러자 강주은은 아들에게 "그것도 문제였다. 솔직히 하나만 얘기하겠다. 최민수와 결혼하면서 알게 된 게 뭔지 아냐"며 "생각나는지 모르겠는데 몇억 빚이 있었다"라고 폭로해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제작진에게 "당시 1억 원은 아파트 한 채를 살 수 있는 돈이었는데 빚이 2억 5천이 있다고 하더라"고 설명했다.

이어 강주은은 최민수에게 "그때 내 나이가 23살이었다. 빚이 있다고 결혼을 취소할 수도 없었다. 그런데 아빠는 아무렇지도 않더라. 그러면서 주변 힘든 동생들한테 없는 돈을 계속 나눠줬다"며 "그래서 많이 다퉜다. 내가 한국말이 서툴러서 얘기도 잘 안 됐고, 최민수는 전형적인 한국 남자였다. 너무 힘들었다"라고 지난 시절을 회상했다.

또 강주은은 제작진에게 "결혼 초기에 평생 싸울 부부싸움을 2년 동안 했다. 그때 당시 캐나다로 돌아갈 티켓을 항상 서랍에 뒀었다"라고 말했다.

이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강주은씨 천사네~~~~ 가정 지킨걸 보면 심지가 굳은 분이네요(백작**)', '최민수씨!!당신은전생에서나라를구한게아니고~세계를구하셨나보군요!!(잠꾸**)', '마누라잘얻는것도 능력이고 가정잘지키고사는것도 보기좋다(고**)'라는 의견을 보이며 강주은, 최민수 부부를 응원했다.

한편 '엄마가 뭐길래'는 TV조선에서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투데이코리아 :: & www.todaykore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ㅣ투데이코리아(http://www.todaykorea.co.kr) ㅣ등록번호 : 서울아 00214 ㅣ 등록일자 : 2006년 6월 12일 ㅣ
    ㅣ제호 : 투데이코리아 ㅣ 발행인 : 민은경 ㅣ편집인 : 김웅 ㅣ 사업자등록번호 : 254-86-00111 ㅣ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310 유니온센터 1502호 ㅣ 발행일자 : 2006년 9월 15일 ㅣ
    대표전화 : 0707-178-3820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정       
  • Copyright ⓒ 2006 투데이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stmaster@todaykorea.co.kr
:: 투데이코리아 ::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